Loading...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2015.11.24 TUE
 
‘응답하라’ 류준열 “대본 나올 때마다 울면서 본다” (인터뷰)



거친 말투, 심드렁한 표정, 류준열은 "츤데레"다.

tvN "응답하라 1988"이 또 한 명의 대형 스타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잘생기고 자상한 캐릭터도 아닌데 일명 "츤데레" 매력으로 여심을 후끈 달군 류준열이다. 어디서 떨어진 샛별일까. 지난해 단편영화 "미드나잇 썬"으로 데뷔했고 올해 첫 장편영화 "소셜포비아"에서 주목받았던 신인. KBS 2TV "프로듀사"에도 얼굴을 내밀었지만 본격적인 드라마 도전은 "응답하라 1988"이 처음인 새내기다.



그런데 매력이 농익었다. 외모도 연기도, 어디 하나 "초짜" 기색이 느껴지지 않는다. TV 속 흔한 조각미남, 꽃미남은 아니지만 쳐다보고 있으면 빙그레 미소가 지어지는 얼굴이다. 또 내 여자 지키겠다고 팔뚝에 힘 좀 넣을 땐 화난 듯 올라온 핏줄과 근육이 야성적이기까지. "응답하라 1988" 속 덕선(혜리 분)의 가장 유력한 남편 후보로 떠오른 정환 역 류준열을 앳스타일이 직접 만났다.

Q 영화에서 많이 봤다. 드라마로는 ‘응답하라 1988’이 첫 주연작인데. 드라마만의 매력은?
▲ 아직 다 겪어보진 못했지만 방송이 나가면서 촬영을 한다는 점? 영화는 다 만들어놓고 보여드리는 거니까 아무래도 그게 가장 차이가 크지 않을까 싶다. 일단 시청자들 반응이 무척 궁금한 건데 실시간으로 알면서 촬영을 한다는 게 재밌는 것 같다.



Q 신원호 감독과의 작업 소감은?
▲ 너~무 좋다. 감독님에 대해서라면 좋은 이야기밖에 할 게 없다. (너무 아부 아닌가?) 아니다, 제가 원래 사람 운이 좋다. 인복이 있어 그동안 따뜻한 감독님들을 많이 만났는데 신원호 감독님은 그중 결정판이라 하겠다.
사실 작품이란 게 감독님의 연출과 이야기가 대부분이지 않나. 우리들끼리는 감독님을 대장님이라고 부른다. 감독님 이하 모든 스태프와 배우들이 잘 뻗어나가는 느낌이다. 그만큼 카리스마가 있으신데 또 그게 좀 부드럽다. 부드러운 카리스마라, 어려운 거 아닌가? 하하하.



Q 86년생이다, 그래도 류혜영보다는 과거의 기억이 있을 것 같다. 작품을 위해 준비한 것이 있다면?
▲ 그렇다. 일단 대본을 봤는데 1988년이 사실 생각보다 먼 과거는 아니더라. 난 90년대 초반 어린 시절의 기억들이 많이 있다. 초등학교 때 아파트에 살았지만 앞동 뒷동 아줌마들끼리 잘 어울리고 애들끼리도 잘 뭉쳐 다녔다. 음… 곤로나 연탄보일러 같은 것들? 그런 소품은 처음 봐서 어색했지만 전체적으로 그 시절의 정서에 대해 공감하고 있다. 사실 난 대본 볼 때마다 울면서 봤다. 개인적으로 원래 따뜻한 얘기, 사람 얘기를 좋아한다. ‘응답하라 1988’엔 눈물 나는 얘기가 있다.



Q 촬영장 분위기는 어떤가?
▲ 당연히 좋다. 일단 젊은 또래들이 함께 뭉쳐 있다 보니 시끄럽기도 하고 분위기는 그야말로 화기애애하다. 골목친구 5인방들끼리 사실 나이 차가 꽤 나는 경우도 있는데 그냥 다 형 동생 하며 편하게 지낸다. 세대 차이? 모른다. 김성균, 라미란 선배님께도 성균 형, 미란 누나라고 부르며 어울린다. 성균 형, 미란 누나가 그렇게 호칭하라고 해주셔서 감사했다. 다들 편하게 지내고 있다.

Q 캐릭터 소개, 본인 캐릭터의 한 방 매력이 있다면?


▲ 일명 개정환, 김정환 역이다. 음 일단 캐릭터 소개는 여기저기 이미 알려졌는데 사실 아직 대본이 다 나온 게 아니라서 나 역시 잘 모르는 부분이 있다. 또 다들 궁금해하는 게 러브라인이잖나? 근데 우리도 그걸 전혀 모른다. 감독님이나 제작진이 정말 아무것도 안 알려주신다. 그래서 우리끼리 온갖 추측을 하곤 한다. 괜히 서로 의식하면서 ‘너 쟤랑 가까이 지내지 마’, ‘넌 쟤랑 놀아’ 이런 말을 주고받는다. 하하하. 이게 들어보니까 전에 ‘1994’ 찍을 때도 딱 이랬다고 하더라. 우리끼리 막 추측하고 상상하는 거다.

Q 그래서 본인 캐릭터의 가장 큰 매력은 뭔가?
▲ 소위 말하는 ‘츤데레’. 그런 매력이 잘 드러났으면 좋겠다.

Q 본인 외 대박 날 것 같은 다른 캐릭터 하나 뽑는다면?
▲ 각자 다 캐릭터가 있어서 누구 하나 뽑기 애매하다. 누군가 삐칠 것 같은데…. 각자 다 매력이 있다. 성동일 선배님이야 역시 명불허전이다. 또 혜리가 연기하는 덕선 캐릭터가 확실히 임팩트 있을 거 같다. 여자 인물이 많지 않은데 그 와중에도 혜리가 가장 크지 않을까.

Q ‘응답하라’ 시리즈가 계속 잘됐다. 전작 흥행에 대한 부담도 무시 못할 것 같다.
▲ 부담이 없었다면 거짓말인데 그게 작품에 영향이 있을 정도로 억눌린 건 아니었다. 지금 나한테 주어진 것에 최선을 다하자 생각했다.

Q 시청자들, 팬들에게 한마디.
▲ 음… 저도 태어나서 이제 30년 살았는데 그동안 참 많은 게 바뀐 거 같다. 우리 드라마에선 지금보단 조금 더 따뜻했던 시간들을 보여드리고 있지 않나. 그땐 그랬지, 저땐 저랬구나… 어떤 감정이든 좋을 거 같다. 그 시절의 감성과 정서를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또… 저 류준열은, 하하하. 이제 막 시작하는 신인인 만큼 잘,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 실수해도 너그럽게, 잘하는 건 박수 쳐주시면 감사할 거다. 지금 가진 마음 변치 않고 열심히 해보겠다.

진행 김두리 인터뷰 윤가이 스타일링 이지언 포토그래퍼 신채영(신채영스튜디오) 비하인드 포토그래퍼 안성후 헤어 지희(에이컨셉) 메이크업 차니(에이컨셉)

문의 뎁 02-2205-4715 비이커 02-543-1270 자라 02-3445-6165 코스 02-3213-4140 톰보이 02-3479-6293 퓨어 캐시미어 02-2191-3558

앳스타일(@star1)


 

김요한, 이션, JR…‘스타들이 ...

외출 전 아우터를 챙기는 순간, 가을이 왔음을 실감한...

온앤오프 “계단돌? 포기하지 않...

‘계단돌’의 정석이다. 자신들만의 속도로 성장하며 ...

"4세대 아이돌이 온다"...

아이돌계에 세대교체 바람이 거세다. H.O.T와 핑클, S...

양요섭 “안무 호흡 익히려 줄넘...

하이라이트 양요섭이 2년 8개월 만에 솔로 앨범으로 ...


STAR
스타@스타일
스타@스캔
FASHION & BEAUTY
패션뉴스
뷰티뉴스
리얼품평
ENTERTAINMENT
드라마
영화
예능
뮤직
일반
LIFE & CULTURE
공연/전시
여행/레져
여행/맛집
건강정보
생활/문화
MEDIA
VIDEO
PHOTO
BEHIND CUT
COMMUNITY
공지사항
편집인 레터
이벤트
SHOP
잡지구매
비회원 주문조회
앳스타일소개찾아오시는길광고제휴문의사업제휴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금지
상호:스타일도어(주) 등록번호:강남 라 00569 등록일:2012년1월31일 발행인:이재환 편집인:김소라 청소년보호책임자:김소라 발행일자:2012년3월21일
제호:앳스타일(atstar1) 주소: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 336번지 5층(논현동,중앙빌딩) 대표전화:02-544-7200 팩스:02-548-0735
이메일문의:jhs14@atstar1.com 정보관리책임자:김주광 사업자등록번호:211-88-70050 통신판매업신고번호:제2012-서울강남-00710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