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홈>@STAR>INTERVIEW

2019.04.22 MON
 
‘이월’ 조민경 “매서운 눈매, 주연 캐스팅에 도움돼” [스타@스타일]

[앳스타일 임미애 기자]

제43회 서울독립영화제 대상을 수상한 영화 ‘이월’은 배우 조민경(30)이 카메라 앞에서 연기한 첫 작품이다. 주연 ‘민경’ 역을 맡은 조민경은 캐릭터의 비뚤어진 행동과 어두운 면을 연기하기 위해 내면에 감춰둔 미운 감정을 하나씩 끄집어냈다. 조민경은 솔직하게 자신의 감정을 마주하며 배우로서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다.







Q ‘이월’이 카메라 앞에서 처음 연기한 작품이라고.
▲ 대학교를 졸업하자마자 찍은 작품이에요. 무대 위에서 연기한 적은 있지만, 카메라 앞에서 연기를 해본 적은 없었죠. 지금 생각해보면 카메라 앞에 서본 적이 없어서 ‘이월’의 민경을 연기할 수 있었던 것 같아요. 평범하지 않은 성격을 가진 인물을 연기한다는 게 쉽지 않다는 걸 몰랐기에 가능했던 도전이죠. 하하. ‘민경’을 연기하면서 배우로서 많은 걸 배웠어요.

Q 첫 작품이 제43회 서울독립영화제의 대상작이 됐는데.
▲ 후보에 올랐을 때도 수상할 수 있는 가능성은 0%라고 생각했어요. 대상 후보에 올랐던 다른 작품들이 정말 대단했거든요. 대상을 받을 때도 얼떨떨했어요. 첫 작품에서부터 이런 행복감을 느낄 수 있다는 게 너무 감사해요. ‘이월’은 저에게 정말 소중한 영화예요.

Q ‘민경’은 밀린 월세를 감당하지 못하고 추운 컨테이너 박스에서 지내는 공시생이다. 충분히 동정심을 살 수 있는 배경 설정임에도 불구하고, 민경에게 동정심이 생기지 않는다는 평이 많다.
▲ 인간적으로 용납할 수 없는 나쁜 행동을 많이 해서 그런 것 같아요. 저 역시 민경을 이해하는 게 쉽지 않았어요. 시나리오를 분석할 때 제 안에 숨기고 싶었던 미운 감정을 많이 끄집어냈지만, 연기를 하면서 잔인하게 구는 제 모습이 너무 싫었어요. 그래도 ‘민경’을 생각하면 마음이 짠해요.

Q 연기를 할 때, 가장 힘들었던 장면은.
▲ 자살기도를 했던 친구가 행복하게 사는 모습을 보고, 친구에게 자살하는 방법을 알려주는 장면이 있어요. 친구의 아픈 과거를 들쑤시면서 잔인하게 구는 민경이 참 안타까웠고, 그렇게 행동할 수밖에 없어서 싫었어요. 이런 결정을 내리는 심리는 내가 모르는 감정인 것 같아서 정말 많이 연구하고 공부했어요.

Q 영화감독은 조민경의 사나운 눈빛을 보고 주연으로 발탁했다고. 감독이 말하는 ‘사나운 눈빛’이 극 중에서는 어떻게 표현됐는지 궁금하다.
▲ 감독님은 제 눈빛을 통해 굳이 대사를 하지 않아도 ‘민경’의 성향을 보여줄 수 있다고 생각한 것 같아요. 대본 리딩을 할 때는, 어떤 상황에서 어떤 표정과 눈빛이 나오는지 파악하기 위해 계속 제 눈만 보셨어요.

Q ‘이월’은 어떤 고민을 가진 사람이 보면 좋은 영화라고 생각하는지.
▲ 누군가를 너무 미워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추천하고 싶어요. 민경을 통해서 미워하는 자신의 모습을 발견할 수도 있고, 민경이 미워하는 대상처럼 보일 수도 있겠죠. 미워하는 감정을 조금 더 솔직하게 들여다보는데 도움이 될 것 같아요.

Q 민경으로서 다양한 감정선을 표현했지만, 밝은 연기는 보여주지 않았다.
▲ 맞아요. 그래서 더더욱 앞으로 밝은 연기를 보여드리고 싶어요. 친구들과 함께 있을 때는 정말 발랄한 편이에요. 로맨틱 코미디 장르의 영화에 꼭 참여하고 싶어요.

Q ‘이월’에 출연할 당시에도 소속사가 없었다. 혼자 힘든 일도 많았겠다.
▲ 연기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을 수 없어서 외로웠어요. 속내를 털어놓는 것만으로도 마음이 편해질 수 있잖아요. 소속사가 생겨서 가장 좋은 건, 작품에 대해 대화를 나눌 수 있다는 거예요.

Q 차기작이 궁금하다. 앞으로 활동 계획은.
▲ 영화로 다시 인사드릴 수 있을 것 같아요. "이월’과는 또 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요. 제 목표는 ‘인간적인’ 배우가 되는 거예요. 공감능력을 키워서 다양한 삶의 모습을 진심으로 이해하고 현실감 있게 연기하고 싶어요. 공감을 연기할 줄 아는 배우가 되고 싶어요.


인터뷰 임미애 포토그래퍼 이경진



 

하성운 “대중의 주목 받기 어렵...

소수의 관객 앞에서 노래를 부르고 춤추던 이름 모를 ...

김동한 “솔로 가수로서 내 장점...

누군가 성장하는 모습을 옆에서 지켜보는 일은 참 즐...

WHO WHAT WEAR? 드라마, 공패 아...

스타들은 무엇을 입고 어떤 아이템으로 화장할까. 스...

조이 • 김세정 • 헤...

볼 때마다 궁금했던 스타들의 메이크업. 광고나 협찬 ...


@STAR
STAR PHOTO
INTERVIEW
BEHIND CUT
@CUT
@컷
@STAR TV
STAR TV
@TREND
앳트렌드
스타,공답하라
스타의 스타일
스타일 파파라치
@FASHION&BEAUTY
리얼품평
앳뷰티
앳초이스
이거어때?
뉴스
@ENTERTAINMENT
앳스페셜
MUSIC&MOVIE
CULTURE
STREET
편집인레터
@COMMUNITY
이벤트
독자게시판
공지사항
@SHOP
잡지구매
비회원 주문조회
앳스타일소개찾아오시는길광고제휴문의사업제휴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금지
상호:스타일도어(주) 등록번호:강남 라 00569 등록일:2012년1월31일 발행인:이재환 편집인:김소라 청소년보호책임자:김소라 발행일자:2012년3월21일
제호:앳스타일(atstar1) 주소: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148길19, 3층 303호(논현동, 청호빌딩) 대표전화:02-544-7200 팩스:02-548-0735
이메일문의:jhs14@atstar1.com 정보관리책임자:김주광 사업자등록번호:211-88-70050 통신판매업신고번호:제2012-서울강남-00710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