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로그인 | 회원가입 | 전체기사

홈>@STAR>INTERVIEW

2013.02.27 WED
 
[★인터뷰]손나은 정은지 박초롱, 가수 연기자 차이와 매력은?

LOVELY A PINK

봄 하면 생각나는, 봄과 가장 잘 어울리는 걸 그룹은 과연 누구일까? 지금 우리가 만나는 에이핑크가 아닐까. 지난 2월 막바지 추위가 기승을 부리던 날, 에이핑크의 박초롱, 정은지, 손나은을 만났다. 추위마저 누그러뜨릴 만큼 화사하고 2013년 봄과 가장 잘 어울리는 소녀, 박초롱, 정은지, 손나은. 그녀들과의 달콤한 데이트 현장. Photographed by KIM TAE WOO




JUNG EUN JI

지난해가 정은지에게는 확실히 빛나는 해였다. 해가 바뀌어 2013년, 올해의 목표는 무엇인가? 열심히 하고 있는 모든 것이 노력한 만큼 결과를 볼 수 있었으면 좋겠다. 2013년 마지막 날 한 해를 돌아보면서 후회 없는 한 해를 보내고 싶다.

<그 겨울 바람이 분다>에 출연한다. 지난해 <응답하라 1997>에서는 서인국과, 이번 작품에선 김범과 호흡을 맞춘다. 두 사람의 차이가 있다면? 우선 큰 차이는 상대 배우가 서인국과 김범이라는 것이고 아직은 모든 게 낯설고 어렵다는 거다. 하지만 새로운 상대와 호흡을 맞춘다는 것, 또 하나하나 맞춰나간다는 것이 힘든 만큼 신나고 즐겁다.

가수로 데뷔해서 연기 활동에 집중하는 모습이다. 가수와 연기자의 차이점과 서로의 매력은 무엇인가? 가수의 매력은 팬들의 눈을 마주 보면서 순간순간 교감을 할 수 있다는 점이다. 신나고 즐겁다. 내가 슬픈 노래를 부르면 슬픈 눈으로 바라봐주고, 행복한 노래를 부르면 함께 노래를 즐기며 행복해 한다. 노래를 부르면 부르는 즉시 팬들의 표정과 반응을 알수 있기 때문에 무대를 끝내고 내려올 때 그 반응에 감동받는다. 하지만 연기는 촬영을 하고 방송을 하고 시청자가 보고 평가해주시는 시간이 있다. 그래서 기다리는 긴장감이 있는데 그것 또한 가수일 때 느끼지 못하는 또 다른 재미인 것 같다. 텔레비전에 나와 연기하는 나를 보면 내가 아닌 또 다른 사람이 돼서 감정을 표현하는 내가 스스로도 신기하다.

정은지에게 부산 사투리는 트레이드마크나 다름없다. 부산 사투리를 쓰지 않는 정은지는 상상하기 어려운데 이번 드라마에선 사투리를 쓰지 않는다고 하더라. 대사를 할 때 사투리를 쓰지 않을까 걱정이 많이 된다. 하지만 그것보다 더 걱정되는 건 진정성 있게 연기하는 거다. 많이 배우고 싶고 최선을 다하고 싶다.

이제 곧 봄이다. 정은지가 좋아하는 봄 패션이 있다면? 요즘엔 하이웨스트 스키니 진에 기본 T셔츠와 카디건을 입고 워커힐을 신는 편이다. 하지만 가장 좋아하는 옷은 트레이닝복이다. 편한 게 최고다.

주로 이용하는 가방이나 좋아하는 스타일의 가방이 있다면? 내게 가방은 필수품 중 하나다. 특히 가지고 다니는 게 많은 만큼 편한 스타일의 백팩을 선호한다. 요즘엔 실용적이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백팩이 많아 패션 아이템으로 사용하기에도 그만인 듯싶다.

이제 곧 데뷔 2년이 됐다. 데뷔 당시를 생각하면 어떤 느낌인가? 근래 들어 정말 시간 빠르다는 생각이 든다. 벌써 2년이 지났다고 생각하니 책임감이 더 들기도 한다. 그리고 이제 신인 티를 조금은 벗은 것 같다. 그만큼 책임감도 무겁고 하고 싶은 것도 많다. 물론 데뷔 때 가진 마음은 변함없다. 무슨 일에든 최선을 다하고 누가 봐도 열심히 하는 사람으로 평가받고 싶다.

은지가 생각하는 언니 초롱과 동생 나은이는? 이제는 없으면 허전한 가족 같은 느낌이다. 초롱 언니나 나은이뿐만 아니라 이제 에이핑크 멤버들은 혹 오해가 생기더라도 칼로 물 베듯이 다시 붙을 수 있는 끈끈함이 생긴 것 같다. 초롱 언니는 속은 강하지만 겉은 여린 여자다. 말 그대로 외유내강 스타일이다. 모든 것이 사랑스러운 사람. 그리고 나은이는 뭐든 열심히 하는 동생이다. 그래서 동생이지만 배울 게 많다.

PARK CHO RONG

초롱이란 이름이 잘 어울린다. 그런데 무술 6단의 ‘무술 소녀’라던데 언제 배웠고 자신은 얼마나 강한가? 아빠가 합기도 관장님이셔서 초등학교에 입학하면서 자연스럽게 배웠다. 8년 동안 하루도 쉬지 않고 운동을 했다. 그런데 운동한 거와는 달리 매우 내성적이고 마음이 약하다. 그나마 운동을 해서 이 정도 유지하는 게 아닐까 싶다.

에이핑크의 맏언니다. 어린 동생들을 챙겨야 할 텐데 언니로서 가장 좋을 때와 가장 힘들었을 때가 있다면? 맏언니이긴 하지만 항상 동생들과 편하게 지내서 언니로서 힘든 건 없다. 동생들도 자기 일은 알아서 하는 편이라 더 그런 것 같다. 맏언니이기 때문에 더 강해야 하고 항상 밝아야 하는데 그룹에서 가장 눈물이 많은 멤버가 나다. 2013년에는 리더와 맏언니를 떠나서 좀 더 강한 사람이 되고 싶다.

정은지와 손나은이 현재 드라마에 출연 중이다. 하지만 멤버 중 가장 먼저 연기에 도전한 사람은 박초롱이다. 이런 초롱이가 바라보는 동생들은 어떤가? 가장 먼저 연기에 도전했지만 제대로 된 연기로 사람들에게 먼저 인정을 받은 건 은지와 나은이인 것 같다. 솔직히 은지나 나은이가 연기를 한다고 했을 때 기대보다 걱정이 컸는데 기우였다 싶을 정도로 너무 잘해 놀랐다. 오히려 보고 배워야 할 것 같다.

이름처럼 초롱초롱한 봄이 곧 다가온다. 박초롱이 가장 잘 소화하는, 또 가장 좋아하는 봄 패션은? 솔직히 여성스러운 옷은 잘 안 입는 편이다. 올해 스물세 살인데 아끼는 구두가 없을 정도로 구두보단 운동화 즐겨 신는다. 컬러감 있는 옷이나 특이한 재킷도 좋아한다. 스타일은 주로 캐주얼한 느낌과 여성스러운 느낌을 믹스 매치해 입는 편이다. 하지만 무엇보다도 중요한 건 편안함이다. 편한 게 최고!

주로 이용하는 가방이나 좋아하는 스타일의 가방이 있다면? 작은 가방보단 들고 다니는 것이 많아서인지 약간 큰 가방을 좋아하고 애용하는 편이다. 스물세 살이 되니 관심 없던 가방에 눈이 가는 거 같다. 진짜 여자가 되려나 보다.

이제 데뷔 2년 차다. 에이핑크로 데뷔한 후 참 빨리 달려온 듯하다. 뒤를 돌아보면 기분이 어떤가? 지난해에는 에이핑크로 활동을 많이 못해 아쉽다. 엊그제 데뷔한 것 같은데 벌써 2년 차 가수라는 게 개인적으론 신기하면서도 행복하다. 지금까진 에이핑크로 활동하면서 후회 없이 활동했고 열심히 달려왔다. 앞으로도 더 열심히 달려나가겠다.

에이핑크 속 박초롱과 한 명의 소녀 박초롱의 차이점이 있다면? 요정의 탈을 쓴 인간 박초롱? 알고 보면 진짜 털털하다. 초등학교 동창들이 ‘몰라요’로 데뷔했을 때 티비를 보면서 당황했다고 하더라. 아마 내가 옆에 있었다면 많이 놀렸을 거다.

SON NA EUN

올해 드디어 스무 살이 됐다. 10대에서 20대가 되면서 바뀐 점은 무엇인가? 또 스무 살이 되면서 가장 해보고 싶었던 일은?

스무 살이 되면 바뀌는 게 많을 거라고 생각했는데 막상 스무 살이 되니 달라진 게 없었다. 다만 이제 어른이라는 책임감 때문에 행동 하나하나에 주의하게 되고 한 번 더 생각하게 된다. 앞자리 숫자만 2가 되었을 뿐 내 마음은 아직까진 10대인 것 같다. 스무 살이 되었으니 운전면허도 따고 싶고 캠퍼스를 거닐고 과 활동을 하는 대학 생활도 해보고 싶다.

드라마와 영화에 연달아 출연 중이다. 노래를 하는 손나은과 연기를 하는 손나은은 어떻게 다른가? 에이핑크의 노래하는 손나은과 연기를 하는 손나은은 둘 다 아직 처음이고 신인이라 무조건 열심히 하자라는 마음이다. 그래서 나 자신에게 냉정해진다. 노래하는 손나은은 멤버들과 함께해 서로 의지가 되고 친자매, 친구 같아서 소풍 가는 학생들처럼 즐겁지만, 반면에 연기하는 손나은은 혼자 해나가야 하는 일이 많아서 더 성숙하고 어른스러워진다. 연기를 하다 보면 아무래도 신경을 많이 쓰기 때문에 현장에서 좀 더 예민해지는 것 같다.

손나은이 바라보는 언니 초롱과 은지는? 초롱 언니는 나와 비슷한 점이 많다. 사람들에게 먼저 다가가지 못하는 성격마저도 나와 비슷하다. 언니이기 때문에 속으로만 혼자 끌어안고 고민하고 힘들어하는 경우가 있다. 그러지 말고 가끔은 우리에게 털어놓고 의지했으면 좋겠다. 은지 언니는 보기와는 다르게 여리다. 쾌할한 성격이라 우리에겐 늘 의지가 되고 고민 역시 가장 명쾌하게 답을 주는 시원시원한 언니다. 반면 언니라서 그런지 자기 스스로 모든 걸 해결하려 한다. 하지만 언니 역시 우리에게 조금은 내색하고 기댈 수 있었으면 좋겠다.

어린 나이에 데뷔했는데 벌써 2년이란 시간이 흘렀다. 자신에게 가장 많이 변화된 것이 있다면 무엇인가? 데뷔하기 전엔 정말 세상 물정 모르는 어린아이였다면 이젠 뭘 좀 알았다고 해야 하나? 그만큼 상처도 많이 받았고 아픈 만큼 많이 성장한 것 같다. 많이 강해졌다고 하면 맞을 것 같다. 앞으로 겪을 수많은 일에 비하면 이제 시작일 뿐이지만 이렇게 조금씩 성장하고 어른이 되어가는 것 같다.

스무 살 소녀 손나은에게 2013년 봄은 그 느낌이 매우 다를 것 같다. 손나은이 가장 예뻐 보이고 즐기는 봄 패션이 있다면? 2013년, 나의 스무 살 봄은 설렘으로 가득 차 있는 것 같다. 그래서 평소에 해보지 못한 새로운 것들도 시도해보고 싶다. 싱그러운 색의 하늘하늘한 원피스나 내추럴한 흰 티셔츠에 청바지로 심플하게 연출하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주로 이용하는 가방이나 좋아하는 스타일의 가방이 있다면? 가방은 우리에겐 필수 아이템이다. 멤버들 중에서도 유독 짐이 많아 가방이 무겁기로 유명하다. 가방의 외형보다는 실용성을 중요시하는 편이다. 어디에 두어도 무엇을 넣어도 부담 없고 편한 가방이 최고다. 가끔 패션으로 이용하는 가방도 실용성은 물론이고 어디에 코디해도 어울리는, 튀지 않고 무난한 컬러의 가방을 선호하는 편이다.

연기자 손나은도 좋지만 가수 손나은을 기다리는 팬들도 많을 것이다. 언제 다시 가수로서 무대에 오르나. 벌써 정규1집으로 활동한 지 1년이 다 되어간다. 항상 우리를 기다려주는 팬들에게 미안한 마음뿐이다. 마음 같아선 당장이라도 무대에 서고 싶지만 좀 더 성장하고 발전된 에이핑크로 나타나기 위해 지금 열심히 준비 중이니 조금만 더 기다려주세요!!

손나은이 생각하는 에이핑크 속 손나은과 스무 살 소녀 손나은의 차이점은? 에이핑크 속 손나은은 팀에서 중간이기 때문에 언니들과 동생들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너무 튀지도 넘치지도 부족하지도 않게 중간 역할을 잘 해야 한다. 스무 살의 손나은은 지금까지의 모습에서 조금은 벗어나 통통 튀어보고도 싶고 표현도 많이 해보고 싶고 정적인 모습에서 조금 탈피해보고 싶은 마음이다.

사진1 은지 유니언 기 프린트의 티셔츠를 입은 강아지 자수로 포인트를 준 그림 숄더 백은 헤지스 액세서리 유니언 퍼피, 셔츠·도트 카디건·쇼츠 모두 헤지스, 머리에 묶은 스카프 콜록, 블랙 옥스퍼드 힐 데일라잇뉴욕. 나은 비비드한 오렌지 컬러가 상큼한 백팩은 헤지스 액세서리 유니언 퍼피, 피케 셔츠·화이트 쇼츠·스트라이프 재킷 헤지스, 양말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브라운 옥스퍼드 힐 나인 웨스트. 초롱 베이식한 디자인에 강아지 자수로 포인트를 준 네이비 백팩은 헤지스 액세서리 유니언 퍼피, 셔츠·니트·베이지 팬츠 모두 헤지스, 모자 햇츠온, 브라운 워커 힐 스타일난다.

EDITOR 노해나 INTERVIEW 김형우 ART DIRECTOR 한상구(뉴팅 컴퍼니) STYLIST 박희경 HAIR 박효정(강호 The Red Carpet) MAKE UP 박세나(강호 The Red Carpet) SET STYLIST 김나경 장소협조 트위니 new-b 031-712-5177 문의 헤지스·질 by 질 스튜어트·바네사 브루노 아떼·TNGTW 070-8146-4451 할리샵 02-744-3204 벤시몽 bensimon.com 스케쳐스 080-023-1020 티에르 thiers.co.kr·소보 1544-9244 마리아 꾸르끼 02-540-4723 란쯔 1588-6150 아나비 anavwhi.com 랜드로바·나인웨스트 02-514-9006 햇츠온 02-3444-7712 스타일난다 02-508-6033 콜록 kolok.co.kr 데일라잇뉴욕 daylightnewyork.com 소울 by 루다크리스 02-3446-7725

앳스타일(@star1)



 

‘강다니엘, 뷔, 로제, 아이유’...

‘심플 이즈 더 베스트’라고 하지만 패션에 있어서는...

소지섭, “브라운관 복귀작 ‘내...

MBC ‘내 뒤에 테리우스’로 오랜만에 안방극장에 복...

“패션도 월클” 클래스가 다른 ...

퍼포먼스와 노래, 뭐 하나 빠질 게 없는 방탄소년단은...

강다니엘의 ‘꾸안꾸’ 센터 패...

‘2018 MAMA JAPAN’ 시상식에서 ‘월드와이드 톱10’...


@STAR
STAR PHOTO
INTERVIEW
BEHIND CUT
@CUT
@컷
@STAR TV
STAR TV
@TREND
앳트렌드
스타,공답하라
스타의 스타일
스타일 파파라치
@FASHION&BEAUTY
리얼품평
앳뷰티
앳초이스
이거어때?
뉴스
@ENTERTAINMENT
앳스페셜
MUSIC&MOVIE
CULTURE
STREET
편집인레터
@COMMUNITY
이벤트
독자게시판
공지사항
@SHOP
잡지구매
비회원 주문조회
앳스타일소개찾아오시는길광고제휴문의사업제휴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금지
상호:스타일도어(주) 등록번호:강남 라 00569 등록일:2012년1월31일 발행인:이재환 편집인:김소라 청소년보호책임자:김소라 발행일자:2012년3월21일
제호:앳스타일(atstar1) 주소:서울시 강남구 학동로 157,5층(논현동,원일빌딩) 대표전화:02-544-7200 팩스:02-548-0735
이메일문의:jhs14@atstar1.com 정보관리책임자:김주광 사업자등록번호:211-88-70050 통신판매업신고번호:제2012-서울강남-00710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